...+24+4
=601,570


매트 레드먼 선생님의 곡들은 무지무지하게 진중하다. 심지어 신나게 흔들어보자고 지은 곡임에 분명한 곡에서도 '왜?'에 대한 질문을 치밀하게 붙잡고 늘어진다. 사실 이분 곡 중에 예배곡이 많아서 거의 반 의무감으로 넣어놓고 듣고 있었는데, 자꾸 듣다 보니 가사가 너무 단순하고도 깊어서 이어폰 꽂고 있는 사람마저 압도돼 버린다(Facedown은 어두운 곡일 거란 생각에 늘 지나가 버렸고 Take It to the Streets은 그렇게 강력한 hook가 있을 줄 몰랐지만). 오늘 매트 레드먼을 들으면서 일하는데, 무려 세 곡이나 번안하고 싶은 마음 간절해지더라... 해서 일단 초벌 번안.

엎드림 (Facedown)

왕의 사랑 받는 이여 (If You Know You're Loved)

아멘 아멘 (Yes And Amen)

'2 다른 이들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년도 최저생계비 개정 고시  (8) 2009.08.04
Parody Productions, ( REALLY? )  (0) 2009.07.28
다시 듣자 Matt Redman  (0) 2009.07.22
사람을 표현하는 순우리말  (2) 2009.07.18
Michael Moore, <Save Our CEOs> the Teaser  (2) 2009.07.05
now retwitted  (0) 2009.06.23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essed Be Your Name Lyric


Holy Moment Lyric

'2 다른 이들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라이시 씨, 또 한 건 하셨군요  (2) 2008.01.31
오늘 영어교육 공청회 시청소감  (4) 2008.01.30
노래 두 곡  (0) 2008.01.18
그림씨에 rhyme을 맞춰서  (0) 2008.01.15
Quoted from Michelle Rhee  (2) 2008.01.12
Jonathan Barnbrook  (2) 2008.01.11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