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5
=602,271

내가 원래 생전 산문을 안 읽는 사람인데 너무 심심해서
지구영웅전설
카테고리 소설 > 한국소설 > 한국대표소설
지은이 박민규 (문학동네, 2003년)
상세보기
생활관 책꽂이에 꽂혀 있던 책을 뜻밖에 괜찮게 보게 됐다. 그러고서 말미의 인터뷰를 보는데...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냈다가 도정일 선생님의 혹독한 심사평을 읽었습니다. 투고자 모두를 대상으로 하신 말씀이었는데 천박함에 대한 꾸지람 끝에 도스토예프스키를 읽었는가? 톨스토이는 읽었는가? 라고 하셨어요. 글쓰는 중간중간 "백경"을 비롯해 고전작품들을 읽었습니다."
― 박민규, 지구영웅전설 중, 인터뷰 "그는 중심을 파고드는 인파이터다" (인터뷰어 하성란, 소설가)
이건... 나도 안 읽었네. =_=;; 그래서 좀 읽어야겠다!

죄와벌(완역본)
카테고리 소설 > 러시아소설
지은이 도스토예프스키 (하서, 2008년)
상세보기

부활
카테고리 소설 > 소설문고/시리즈 > 소설문고일반
지은이 레프 톨스토이 (민음사, 2003년)
상세보기
그리고 이그단남이아랑 최규석님 신간도 좀 읽어봐야겠다. 상을 탔다네...

음 근데 내가 소설가가 되려고 이러는건 아닌데말이지. 누가 집에서 썩고 있는 저 책 짬처리해 주시려면 좀 보내주세요. 여기 진중문고 업ㅂ음ㅠㅠ

P.s 어쩌다보니 이게 이 블로그 500번째 글이네요.

'2 다른 이들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해지기를.  (0) 2011.03.20
내돈주고 DVD 사보기는 또 처음이네?  (0) 2011.03.19
뭘 좀 읽어야겠다  (0) 2011.02.28
어느 2010년의 졸업사진  (6) 2011.01.24
동아방송 백사이트  (0) 2011.01.17
정가은, 홍수아  (0) 2011.01.1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