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16
=603,027

'디씨에서 이런 떡밥을 다 얻어오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4.13 싴빠, "시청률 읽는 법" (2)

시청률엔 사실 레벨(계급, 단계)이 존재한다. 10%이하, 10~15%, 16~19%, 20~24%까지와, 22~24%(critical point) 그리고 30~32%, 34%~가 그것이다. 현재 미니에선 22% 정도로 알려져 있는데 저 지점은 시청률 임계점이라고 불린다. 발화점이라고도 하는데 간단하게 말하자면 입소문이 본격적으로 퍼지는 단계라는 의미이다. 그 이하에서 입소문이 천천히 흐른다면 22% 선에서 입소문은 본격적으로 풀리고, 그 지점이 넘어서면 30%에 오른다. 30%를 대충 넘어서면 어떤 세대에서는 폭발적인 지지를 받는다고 볼 수 있는데, 이쯤 되면 그 세대에서는 그 드라마를 모르면 안 된다는 문화가 형성되는 상황이다. 보통 드라마는 6회를 넘어서면 시청자를 유혹하는 매력이 사라지고 (시청률의) 레벨이 거의 정해진다. 지금까지 방영됐던 횟수는 진입장벽으로 작용[각주:1]하기 시작하며 6회 이전에 22%~24% 밴드를 넘으면 입소문이 폭발할 것이고, 그렇지 못하면 그 이전의 진동폭에서 진동하던지 대체로 하락세로 돌아서게 된다. (드라마의 진행이) 정말 좋으면 1레벨 정도 오르지만 그 상승률은 급감한다. 다만 그 레벨에 정착되어 해당 구간 안에서 진동할 따름이다.
시청률을 평가하는 데 있어 시청률을 단순히 절대치로 보기엔 무리가 있는 것은, 30% 시청률 드라마 하나가 20% 시청률 드라마 셋보다 호응이 크기 때문이다. 특히 OST 관련 음반 판매량 등의 각종 드라마 효과를 보면 시청률 효과는 시청률 %p 그대로가 아니라 %p의 제곱에 가깝다. 대략 30%대의 드라마라면 그 인지도나 효과는 900을 볼 수 있고, 20% 드라마면 작품당 400 정도의 효과를 볼 수 있다. 그런데 '애국가 시청률', 즉 기본 시청률이란게 있어서 대략 5%는 기본적으로 확보하게 된다. 그러므로 30% 시청률의 체감 인지도 및 효과를 따지자면 (30-5)^2 정도의 계산이 합당하다. 여기서의 계산값은 625 정도가 되겠다. 20% 시청률의 체감 인지도는 (20-5)^2=225쯤이 된다. 이상이 시청률을 읽는 방법과 그 의미를 해석하는 방법이라 하겠다.
출처는 S드갤이고 내 맘대로 정돈했음
  1. 내가 이 표현 때문에 이거 퍼와서 다듬기까지 하고 쟁여두는 거다. 그럴싸하지 않나. 사실 돌지매 못본게 13회쯤 되니 공감해 버렸다능ㄷㄷㄷ [본문으로]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꼭두각시
    2010.06.07 15: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시청률이 목숨줄이라는 농담이 거짓은 아니었습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