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
=627,602


뭐 먹었지

2011. 3. 23. 14:38

   E                  A2                 E                        A2
1. 컴퓨터 책상에 흩뿌려져 있던 누룽지색 쪼가리를 그냥 하나 집었는데
C#m/E             B2/E                              E    A2/E     E      B2/E
                                 방금 내가 뭐 먹었지

2. 학교 동아리방의 선배 노트북 옆의 무색의 액체가 든 종이컵을 들었는데
방금 내가 뭐 마셨지

C#m/E                     D2/E
* 구급차에 실려가든지 맛있는 거 잘 먹었든지
A2/E                                  B2/E
  그게 중요한 게 아니야, 지금 내가 뭐 먹었지? (*2)

F                             G    F                           G
+ 뭔 놈의 물이 이렇게 달아 누룽지가 원래 부드럽던가 (*4)

3. 12월 31일 밤 열한 시에 밖에 왜 나가냐며 영화 한 편 다 봤는데
방금 내가 뭐 먹었지

갑자기 툭 떨어진 붕가붕가레코드 스타일의 자작곡입니다.ㅋ;;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종이비행기

2010. 5. 1. 19:16
종이비행기 - Apr. 2010


1. 하늘에 구름을 그리지 못해도 좋아 너는 평범하니까
모두의 머리 위로 날지 못해도 좋아 그게 진짜 너니까
다만 너의 작은 두 날개와 볼품없는 부리로만 날아갈 수 있는 초저공비행을 보여줘
간단한 바람을 타고 부담없는 빠르기로 오직 한 번뿐인 너만의 항로를 그려줘

* Paraglide, 무거운 건 접어 날려버려, let it paraglide... (*2)

+ 떴다 떴다 비행기 높이 날아라
높이 높이 날아라 종이비행기


전역을 전후해서 코드가 붙든 안 붙든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이제 좀 나대며 살기 시작해야겠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ㅁ 노래' 카테고리도 새로 생겼습니다.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안녕, 여름

2010. 5. 1. 19:06
안녕, 여름 - Sep. 2009


1. 숙제도 어느 정도 끝났고
놀기도 참 많이 놀았고
가보고 싶은 곳도 다는 아니지만 가 봤으니

* 안녕, 짧았던 여름
안녕, 참 길었던 여름
안녕, 미칠 듯이 더웠던 내 한때의 여름날이여 (*2)

2. 용돈도 어느 정도 벌었고
사람도 참 많이 만났고
해보고 싶은 일도 다는 아니지만 해 봤으니

+ 잘은 몰라도 그곳은 아마도 여름만 계속되지 않을까
잘은 몰라도 거기선 아마도 휴가만 계속되지 않을까
잘은 몰라도 그곳은 아마도 햇빛보다 더 밝지 않을까
잘은 몰라도 거기선 아마도 축제만 계속되지 않을까

전역을 전후해서 코드가 붙든 안 붙든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이제 좀 나대며 살기 시작해야겠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ㅁ 노래' 카테고리도 새로 생겼습니다.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弔鐘の歌

2009. 6. 11. 22:46

1.
C/E                               D/E
自らの島である人はいないんだから 스스로 섬인 사람은 없으니까
C/E                               D/E
自らの島である人はいないんだから 스스로 섬인 사람은 없으니까
C/E                          D/E
誰だろうが皆大陸の一部だから、だから 누구든 모두 대륙의 일부이니까, 그러니

  Em                          C/E                 B/E                  Em                 D/E
* Send not to know for whom the bell tolls; it tolls for thee                              (×2)
그러니 묻지 말아다오, 누구를 위하여 종은 울리냐고, 종은 그대를 위해 울리므로

2.
C/E                              D/E
一握りの土 海に流れむたびは 한 줌의 흙 바다에 흘러들어갈 때마다
C/E                              D/E
一握りの土 海に流れむたびは 한 줌의 흙 바다에 흘러들어갈 때마다
C/E                                          D/E
大陸そのものがより窄まるのだから、だから 대륙 그 자체가 더욱 오므라드는 거니까, 그러니

 Cmaj7
+ 死なせないで 皆 失わないで 죽게 내버릴 수 없어, 모두 잃지 말아 줘
      D/C                 B2
人類を亡くさないで 誰をも
인류를 잃지 말아 줘, 누구라도
Cmaj7
      D/C                  B2
人類を亡くすなって 僕らを
인류를 잃지 말라는 우리들을

나루에의 세계 2기 엔딩곡이 있었으면 하던 차에 뜻밖에도 갑자기 받았다.
다시 가난한 심령으로 돌아가자. 잃어버렸던 아이팟은 찾았지만, 다시 심심하게.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9.06.17 14:3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가까운 곳인듯 전기톱질하는 소리가 가득합니다."가난한 심령으로 돌아가자"좋은 말씀 감사합니다.좋은 하루 되십시오
    • 2009.06.17 14: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시끄러운 주변에서 살고 계신가 보군요.

해가 뜨면

2009. 1. 1. 10:40

          G           G/B        C
해가 뜨면 첫차가 다니기 시작하고
      D        D7        G
시장에는 불이 켜지지
          G              G/B          C
해가 뜨면 아버지는 한 번 더 일어나고
      D        D7        G
어머니는 밥을 안치지

          C              G/B
해가 뜨면 사람들은 2호선이 아닌
   Em        C/E        D    D7
새로운 시작으로 갈아타겠지
          C              G/B
해가 뜨면 짙은 안개 눈물처럼 걷히고
   C          Am         Fmaj7 D
멋쩍은 웃음으로 인사하겠지

          G            G/B        C
달이 뜨면 온 가족 집으로 돌아와서
    D           D7         C                   G
한 상에 둘러앉아 식사하겠지 (웃으면서)
          G              G/B         C
달이 뜨면 사람들은 새 해를 기다리며
   D             D7
눕겠지 잠들겠지

          G            G/B       C          Fmaj7         G
달이 떠도 잠들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별이 비추고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9.01.05 00:4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새로운 시작은 M$의 Windows XP를 말하는것인가...
    • 2009.01.05 08: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희망으로 할까 시작으로 할까 하다가, 희망은 너무 근거가 없는 단어 같아 좀더 현실적으로 보이는 시작으로 골랐음.
  2. siwai
    2009.01.07 10: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음악?
    웬지 산울림의 '어머니와 고등어'가 오버랩이 되는...
    1월2일부터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북수원소재)
    이라는 데로 이직했다오. 조직생활시작.
    첫차는 해가뜨기 전부터 다니고...
    6월 입대(메신저새소식)?
    흠...밥 한 번 먹어얄낀데
    • 2009.01.07 19: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잘 지내셨습니까. 새해복 더 받으세요. 은근슬쩍 근황을 주고받는군요. 들어가지도 않는 메신저로 근황 알리고 코멘트로 근황 듣고. ㅎㅎ
      켘 그러고보면 첫차는 동트기 전부터 다니긴 하지요;;; 근데 그럼 또 뭘로 고치냐 냅두냐 끙...;;;
      밥이야 뭐 다음학기 시작하기 전이면 좋지요 예예

대학 새내기 되고쏭

대따 졸리면 엎드려 자면 되고
F 나오면 재수강하면 되고
교수님이 내 얼굴 갖고 뭐라 하면
거울 보여주면 되고

교수님이 더 놀라고
성적대로 D

'1 내 > ㅁ 노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뭐 먹었지  (0) 2011.03.23
종이비행기  (0) 2010.05.01
안녕, 여름  (0) 2010.05.01
弔鐘の歌  (2) 2009.06.11
해가 뜨면  (4) 2009.01.01
나도한다 되고쏭 개사  (2) 2008.06.07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8.06.09 00: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성적대로 F
    • 2008.06.09 09: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F는 생각안한건 아닌데 라임이 너무 안맞아서...
      D로 고칠게요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96)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7)
2 다른 이들의 (252)
3 늘어놓은 (37)
4 생각을 놓은 (70)
5 외치는 (73)
9 도저히 분류못함 (30)

달력

«   2021/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09-20 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