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16
=603,027


어딜 디벼봐도 녹화떠논 건 없으니...
무대의 주인공은 솔직히 마땅찮지만 공연 자체는 대통령 취임식에 걸맞는 수준이었을 것이다. 뉴스 보니까 확 오더라. 어디 구할 데 없나.

+ 이런 거를 봤다. (여병추 말곤 말이 안 나와 안 적을랬는데 결국 쓰네) 내가 하고 싶은 말은 2백개가 넘는 댓글에 줄줄이 달려 있다. 조현욱 씨 이제 자살하는거 아닌가몰라. 악플에 상처받고. ㅋ

'4 생각을 놓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학이 재밌지가 않다  (7) 2008.03.08
일기  (2) 2008.03.02
시화연풍 아리랑 및 축하공연 못 본 게 아쉽다  (0) 2008.02.27
좋이블로그 02  (0) 2008.02.18
같잖은 이야기들  (0) 2008.02.14
좋이블로그 01  (0) 2008.02.13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