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3
=601,676

대담 7

2009.07.12 01:46

이야기 좀 더 하자. 우리 좀더 사귀자.
(열차 창가 좌석에 앉아 풍경을 바라보며 시간을 죽이려고 궁리해 보고 있다.)

왜, 야한 생각이라도 하게?
네?
난 널 안다. 너 지금 나 무시하고 괜히 엄하게 시간 죽이려고 하고 있잖아. 아니면 뭐, 찬양이라도 들을래? 너 찬양 좋아하지?
...
...미안하다,
?
내가 썩 매력있지 않아서...
아뇨, 그 무슨 천만의...
그래도 이거 하나는 알아주라. 난 너를 사랑하는, 그리고 네가 사랑하는 하나님이 되고 싶다.
...
...


...매력이 없는 하나님!
대담을 가질 때마다 느끼는 것은 놀라움과 창피함과 죄송스러움이다. 사실 참 하나님은 우상이 아니시므로...

―그는 주 앞에서, 마치 연한 순과 같이, 마른 땅에서 나온 싹과 같이 자라서, 그에게는 고운 모양도 없고, 훌륭한 풍채도 없으니, 우리가 보기에 흠모할 만한 아름다운 모습이 없다. (사53:2)

'5 외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담 8  (2) 2010.01.23
더 낫고자 하는 본성  (0) 2009.07.28
대담 7  (4) 2009.07.12
100% 자신의 안락함과 평안함에 하나님을 이용하는  (2) 2009.04.18
대담 6  (0) 2009.03.16
대담 5  (6) 2009.02.12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화이토
    2009.07.12 21:3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하나님
    • 2009.07.13 08: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대담 시리즈가 어떤 글인지 이제 감이 오나?
  2. 2009.08.03 14:2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자세히보니 휴대폰 배경화면에 쓰여진 글자 '설사'
    • 2009.08.03 14: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생산적으로 살자'인데 짤린거다 임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