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
=602,355



미야미야 좋쿠나~ 캐릭터의 의외성에 매회 놀라고 있다.
 이 작품을 보고 있으면, 적어도 이쪽 바닥에서 '이야기의 구실'은 별로 중요하지 않다는 걸 느낀다.
중요한 강령은, '어떤 식으로든 재미있을 것'뿐.
Posted by 엽토군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85)
0 주니어 PHP 개발자 (6)
1 내 (326)
2 다른 이들의 (251)
3 늘어놓은 (34)
4 생각을 놓은 (69)
5 외치는 (70)
9 도저히 분류못함 (28)

달력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